기사제목 코로나19 팬데믹...한국발 입국금지 130곳, 인적왕래 끊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코로나19 팬데믹...한국발 입국금지 130곳, 인적왕래 끊겨

기사입력 2020.03.14 10: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과 관련, 대한민국을 입국금지 국가로 지정한 나라가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외교부에 따르면 14일 오전 10시 기준 한국으로부터 입국을 막거나 입국절차를 강화한 곳은 총 130개 국가·지역으로 전날 오후 7시보다 3개 늘어 한국발 입국금지는 130곳에 이른다. 이에 외교부에서는 우리 국민에 대한 입국제한 조치를 실시하고 있는 별첨 국가(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국내 여행자들은 현지 사정, 개인의 여행 및 활동 필요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가급적 여행을 재고하거나 연기할 것을 권고한다고 밝혔다

 

20200.jpg▲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사본990.jpg▲ 코로나19로 인해 한국발 금지국가 현황 (사진=외교부 홈페이지 캡처)
 

외교부 관계자는 이번 여행주의보는 기존 여행경보와는 별개의 조치로서 코로나19 발병과 관련해 일부 국가에서 우리 국민에 대해 입국금지·격리 또는 검역 강화 등을 실시함에 따라 우리 국민이 해당 국가(지역)를 여행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예기치 못한 불편과 위험을 알리기 위한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우크라이나, 에리트리아, 브라질이 처음으로 조치를 시행했으며,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와 우즈베키스탄이 기존 조치를 강화했다.

 

우크라이나는 오는 15일부터 2주간 모든 외국인 입국을 금지한다.

 

에리트리아는 한국, 중국, 이탈리아, 이란을 방문·경유한 외국인을 격리한다.

 

브라질은 입국하는 모든 내·외국민에 7일 자가격리를 권고한다.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는 한국, 이탈리아, 이란, 중국(후베이성), 독일, 스페인, 프랑스 등을 방문한 외국인 입국을 금지했다. 원래 14일 자가격리인데 아예 입국을 막은 것이다.

 

우즈베키스탄도 14일 격리에서 입국금지로 강화했다.

 

이로써 아예 입국을 막거나 한국을 떠난 지 일정 기간이 지나야 입국을 허용하는 등 명시적 입국금지를 하는 국가·지역은 61곳으로 늘었다.

 

이들 대다수는 한국뿐 아니라 중국, 일본, 이란, 이탈리아 등 확진자가 많은 국가로부터 입국도 막고 있다.

 

우크라이나, 이스라엘, 슬로바키아, 엘살바도르, 쿠웨이트, 부탄처럼 아예 모든 외국인 입국을 금지한 국가도 늘고 있다.

 

코로나19가 세계 110여개국으로 확산하면서 국가 간 장벽이 특정 국가나 지역에 한정되지 않고 갈수록 높아지는 형국이다.

 

한국발 여행객에 대해 격리조치를 하는 곳은 중국을 포함해 18곳이다중국은 22개 지방정부(··자치구)에서 한국발 입국자를 격리하고 있다.

 

검역을 강화하거나 자가격리를 권고하는 등 낮은 수위의 조처를 하는 국가는 51곳이다.

 

세계 각국의 한국발 입국자에 대한 구체적인 조치 사항은 다음과 같다. 


외1.jpg
 
외2.jpg
 
외3.jpg
 
외4.jpg
 
외5.jpg
 
외6.jpg
 
외7.jpg
 
외8.jpg
 
외9.jpg
 
외10.jpg
 
외11.jpg
 
외13.jpg
 
외14.jpg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www.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4861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9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