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명상음악]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마인드그라운드, 10월17일 오후 3시부터 1시간 진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명상음악]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마인드그라운드, 10월17일 오후 3시부터 1시간 진행

기사입력 2020.10.16 12: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유례없는 코로나19 감염병의 대유행 국면에도 완연한 가을이 찾아왔다. 강원 설악산과 태백산 등 도내 국립공원에는 쾌청한 하늘 아래 단풍이 물들었다. 특히 태백산은 중후한 웅장함과 포용력을 지녀 그 웅대함이 사진으로도 느껴질 정도다. 태백시 철암동에서 보는 단풍군락지의 푸르름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코로나19로 지친 모든 이에게 강원도 태백은 자연이 주는 선물이다.

 

2040588135_20201015141111_5001163650.jpg
태백 검룡소

 

나에게 꼭 맞는 마인드풀 프로그램을 제시하는 명상 플랫폼 마인드그라운드는 팬데믹으로 지친 사람들을 위한 힐링 명상음악 행사를 기획했다.

 

1017일 토요일 오후 3시부터 약 한 시간 반 동안 유튜브를 통해 무료로 선보이는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고단한 일상에 압도되지 않고 지친 몸과 마음의 감각을 태백의 자연에서 일깨우는 공연이다. 지역 어디에서나 큰 산을 마주할 수 있는 태백에서 명상음악 그룹 케렌시아의 선율을 배경으로 마음챙김을 위한 나태주 시인의 시를 낭송하며 명상안내자 아미라가 이끈다. 이들의 하모니는 태백의 자연 풍광을 그대로 담아 녹화한 후, 유투브를 통해 송출된다.

 

케렌시아는 서울대학교 음대 작곡과 출신 선후배가 주축이 되어 결성한 명상음악 그룹이다. 나만의 안식처를 일컫는 스페인어 케렌시아자신들이 만든 음악이 청중들에게 일종의 케렌시아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작곡한다고 말했다. 명상안내자 아미라는 인도 첸다이에 위치한 원 월드 아케데미의 명상과정을 수료하여 명상과 요가를 삶에 적용하여 지친 현대인을 가르치고 있다. 이들은 코로나19를 벗어나 태백의 풍경과 가을의 온도를 느끼며 오감을 열 수 있는 무료 공연을 선사하기로 의기투합했다.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 마라는 강원 태백시 검룡소 첫물 지리생태원에서 진행됐다. 신령과 같은 용이 산다고 하여 검룡소로 불리는 이곳은 2010년 국가지정문화재 명승으로 지정되었다. 한강 물줄기의 발원지인 검룡소는 태백에서 선보이는 명상 프로그램의 첫 번째 자리로서 그 의미가 특별하다. 명상을 통해 검룡소의 풍경을 다시 보며 태백의 아름다움을 재발견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이 프로그램은 다양한 장소에서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너도 그렇다.’ 풀꽃으로 독보적인 서정 시인의 자리에 오른 나태주 시인은 8편의 시를 제공하면서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마라를 응원했다. 나 시인의 시와 산문은 이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이에게 위로가 되어주는데, 특히 요즘같이 힘들고 어려울 때에는 더욱 마음에 위안을 준다. 시인이 쓴 위대한 시 가운데 가을이 와’, ‘오늘의 약속’, ‘바람이 붑니다’, ‘풀꽃’, ‘꽃이 되어 새가 되어’, ‘인생 and 세상을 사랑하는 법’, ‘’, ‘선물을 명상안내자 아미라의 목소리로 낭송한다.

 

가을이다, 부디 아프지마라는 크게 마음열기 오감열기 마음과 만나기 모든 순간 껴안기 등 네 파트로 진행된다. 순서대로, 하루 24시간 가운데 한 시간 반 남짓한 시간을 보낼 마음을 정돈하고(마음열기) ‘지금, 여기에 집중한다. 내가 지금 앉아 있는 곳, 풍경, 계절의 온도, 바람을 느껴보는 식이다(오감열기). 그리고 요즘 나는 안녕한지나에게 질문한다(마음과 만나기). 드디어 내 삶이 세상과 만나는 순간을 마주하며 프로그램을 마무리한다(모든 순간 껴안기).

 

1017일 토요일 오후, 나를 위한 시간에 집중하고 싶은 분, 몸의 감각을 깨우고 싶은 분, 자유롭게 여행하던 때가 그리운 분, 음악과 시를 좋아하는 모든 이들을 향해 열려 있다. 마인드그라운드(https://www.mindground.co.kr)에 접속해 사전 신청하면 된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www.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0229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5층 519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20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